'갤럭시S10' 디스플레이 美업체서 최고 등급 받아!

폰마트
2019-03-05 11:55
조회수 10

[아이뉴스24 윤선훈 기자] 삼성디스플레이는 ‘갤럭시S10’이 디스플레이 측면에서 최고 성능 등급 평가를 받았다고 5일 밝혔다.

미국 화질평가전문업체인 디스플레이메이트는 갤럭시S10에 탑재된 디스플레이에 대한 세부 화질평가 결과, 야외시인성·소비전력·색정확도 등 대부분의 항목에서 전작인 ‘갤럭시S9’ 대비 획기적으로 발전했다고 평가했다.

갤럭시S10은 6.1인치 크기에 3K QHD+(3040×1440) 해상도의 OLED를 탑재했다.

특히 밝기 성능을 끌어 올려, 햇빛이 강한 야외에서도 화면이 또렷이 보이는 정도를 나타내는 ‘야외시인성’이 갤럭시S9보다 크게 향상됐다. 갤럭시S10의 최대 밝기는 1천215cd/㎡로 갤럭시S9의 1천130cd/㎡보다 6.9% 더 밝아졌다.

 [출처=삼성디스플레이]]

그러면서도 소비전력은 낮췄다. 동일 휘도와 면적에서 평가한 결과, 갤럭시S10의 소비전력은 1.54와트(Watt)로 갤럭시S9의 1.7와트 대비 9.4% 줄었다.

‘색정확도’ 평가에서도 갤럭시S10은 갤럭시S9을 뛰어넘는 역대 최고 수준인 0.4JNCD(DCI-P3, 내츄럴모드 평균 기준)로 측정됐다. 삼성디스플레이 관계자는 “갤럭시S10이 현존하는 스마트폰 디스플레이 중 실제의 색상과 가장 가까운 색을 표현하는 디스플레이를 탑재했음을 의미한다”고 설명했다.

블루라이트 감소에도 주력했다. 디스플레이메이트는 갤럭시S10이 패널 설계 변경을 통해 유해한 블루라이트 비중을 갤럭시S9 대비 42% 낮췄다고 밝혔다.

이 같은 평가 결과를 토대로, 디스플레이메이트는 갤럭시S10 디스플레이의 전반적인 평가 결과에 대해 “역대급 스마트폰 디스플레이(A Record Setting Impressive Smartphone Display)”라고 표현했다.


 
윤선훈기자 krel@inews24.com
0 0